:: (주)CS드림아카데미 ::
 
 
홈 > 커뮤니티 > 자료실
 

 23 개의 글  / 전체 2 페이지
     
금융업 면접 옷차림. 광택 회색정장 피하라?
관리자 
2012-10-03 16:50:47
- Download #1 : image_readtop_2007_608659_119441841426923.jpg (33.0 KB), Download : 7


남성을 위한 면접 옷차림 전략이 따로 있다.

본격적인 채용시즌이 마무리되면서 서류전형에 통과한 구직자들은 면접 준비에 여념이 없다.

최근 기업마다 각 기업문화에 맞는 인재채용을 위해 면접전형의 비중을 높이면서 구직자들의 부담은 더 커지고 있다.

압박면접, 합숙면접, 파티면접 등 갈수록 다양해지는 면접에 이미지 메이킹까지 준비해야 할 것이 한 두 가지가 아니다. 특히 면접에서 첫인상을 좌우하는 옷차림은 매우 중요한 요소가 됐다.

취업사이트 사람인과 남성토털 코디샵 STCO(www.thestco.com)을 통해 남성 면접 옷차림 전략에 대해 알아보자.

▷ 증권∙금융업

금융업에 종사하기 위해서는 신뢰감을 주는 것이 중요하다. 신뢰감과 정직함을 보여주기 위해서는 깔끔하고 단순한 정장 타입의 옷차림이 좋다. 주로 블랙, 진한 네이비, 회색 톤의 절제된 수트 스타일이 적당하다. 자칫 단조롭게 느껴진다면 연한 스트라이프가 들어간 흰색 셔츠와 사선 무늬 타이를 매치하면 안정감이 있어 보인다.

피해야 할 옷차림은 조금은 가벼워 보일 수 있는 광택이 들어간 회색 정장은 피하는 것이 좋다. 무게, 신뢰감과는 거리가 먼 옷차림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금융권 특유의 보수적인 문화를 감안해서 너무 튀는 색의 타이, 셔츠 역시 피해야 할 아이템이다.

▷ IT∙전자

IT∙전자 분야는 도전적이고 진취적인 이미지를 보여줄 수 있는 옷차림이 좋다. IT기업의 특성상 도전적인 인재를 선호하기 때문이다. 주로 스트라이프 무늬가 약하게 들어간 단색이나 무채색 정장을 입고 블루 셔츠와 도트 무늬의 타이를 착용하면 지적인 인상을 풍길 수 있다. 또한 흰색 셔츠에 블루 넥타이로 포인트를 주어 깔끔한 느낌을 강조하는 것도 좋다.

피해야 할 옷차림은 틀에 박인 무거운 느낌의 정장은 좋지 않은 코디다. 창의적인 인재임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므로 틀에 박힌 인상을 주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 디자인∙광고

감각적이고 창의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디자인, 광고 분야는 트렌디한 느낌을 살린 정장을 고르는 것이 좋다. 세련된 이미지를 강조하는 블랙컬러 정장과 옐로 및 핑크 계통의 셔츠를 입으면 개성을 살릴 수 있다. 또는 밝은 색의 셔츠에 다소 과감한 소재의 타이를 코디 하는 것도 괜찮다.

피해야 할 옷차림은 자신의 체형을 무시한 헐렁한 느낌의 정장은 피한다. 몸에 달라붙는 슬림 라인의 정장이 트렌디한 느낌을 강조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너무 유행에 급급한 옷차림은 개성이 없는 인재로 보일 수 있으니 피하는 것이 좋다.

▷ 서비스∙유통업

보수적인 스타일보다는 젊은 감각을 느낄 수 있는 디자인의 정장이 적당하다. 신세대 감각의 원 버튼 수트나, 온화하고 편안한 스타일의 수트로 밝고 친절한 첫 인상을 남기는 것이 중요하다. 셔츠는 따뜻한 느낌을 주는 핑크색, 타이는 연한 광택이 있는 것이 사람들의 시선을 잡아줄 수 있다.

피해야 할 옷차림은 친절함을 기본으로 하는 서비스업 면접에서는 차가운 느낌의 푸른 셔츠나 타이는 피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지나치게 붉은색 타이는 신뢰감을 다소 떨어뜨릴 수 있다.

STCO 코디네이터 허인영 주임은 “예전에는 면접시 주로 블랙이나 감색을 선호했지만, 최근 진취적이고 열정적인 면을 강조하기 위해 밝은 색을 선호하는 추세입니다. 너무 밝지 않은 회색 계열이 적합하고 약간 줄이 들어간 정장도 무난합니다”라고 조언했다.

매일경제 신문 발췌
[오흥선 기자]


* 관리자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3-05-01 11:10)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